조광한 남양주시장, “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대응하라!”

- 27일 화도읍 코로나-19 긴급대책 임시 시장실 대책회의에서 주문

조은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6:44]

조광한 남양주시장, “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대응하라!”

- 27일 화도읍 코로나-19 긴급대책 임시 시장실 대책회의에서 주문

조은아 기자 | 입력 : 2020/02/27 [16:44]

 

[비티앤마이스뉴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한 화도읍에 ‘코로나-19 긴급대책 임시 시장실’을 전진 배치하고, “감염증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책임 있는 현장 대응이 중요하다”고 역설했다.

 

27일 첫 일정으로 열린 긴급 대책회의에는 조광한 시장을 비롯, 실국소장, 남양주도시공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윤경택 남양주보건소장의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대한 총괄 보고와 각 부서별 대응 현황 보고가 있었다.

 

조 시장은 우리시 별내동, 화도읍 확진자, 구리시 확진자의 마스크 착용으로 가족 등 밀접접촉자에 감염 확산을 방지한 사례를 들며, “지금까지 확인된 바와 같이 마스크 착용이 자신을 스스로 보호하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시민들에게 강조할 것”과 “시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확산방지를 위한 전 방위적인 방역과 소독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절박한 경제활동 외에는 시민들의 활동 자제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조 시장은 리셴룽 싱카포르 총리의 위기대응 담화문을 언급하며, “우리시도 ‘정확한 정보전달, 솔직한 한계 인정, 구체적 계획 제시, 명확한 행동수칙, 공감과 격려’의 전략으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조 시장은 긴급 대책회의 후에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드라이브 스루’선별진료소를 찾아 차량에서 운전자가 내리지 않은 채 코로나-19 검체검사를 받을 수 있는 선별 진료를 시연하고 진행상황을 꼼꼼히 확인했다.

 

한편, 시는 감염 의심자의 빠른 검사를 위하여 선별진료소를 6개소(남양주보건소, 풍양보건소, 제2청사, 동부보건센터, 한양병원, 현대병원)를 지정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27일부터 풍양보건소와 동부보건센터(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 내)에 ‘드라이브 스루’선별진료소를 별도로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