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역사 교양서 「부산역사산책」 발간

- 부산역사를 시대별로 한눈에 볼 수 있는 책

김미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3/06 [11:35]

부산시, 역사 교양서 「부산역사산책」 발간

- 부산역사를 시대별로 한눈에 볼 수 있는 책

김미희 기자 | 입력 : 2020/03/06 [11:35]

 

[비티앤마이스뉴스] 부산시(오거돈 시장)는 부산시민이 꼭 알아야 하고 흥미로운 주제로 구성된 부산역사 교양서인 「부산역사산책」을 발간한다고 밝혔다.

 

「부산역사산책」은 부산역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선사~현대 시대별로 부산역사 흐름을 파악할 수 있도록 기획된 것이다. 책자의 구성은 각 시대별로 의미 있는 주제 35개를 선정하여 사진 등 시각자료를 활용하여 시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였다.

 

도입부인 총설에서는 한국사 흐름 속에서 부산의 발자취를 담아내기 위해 ‘한국사 속의 부산’을 서술하였고, 선사~고대에서는 해운대 구석기 유적, 동삼동 조개무지(패총), 복천동고분군, 범어사 등에 관하여 기술하였다.

 

고려시대에서는 지방관이 파견되지 않는 변방 부산, 정서가 지은 「정과정곡」, 만덕고개에 있었던 사찰이 사라진 이유 등을, 조선시대에서는 국방‧외교‧무역의 중심지인 부산, 동래성 전투, 왜관, 통신사, 동래읍성과 금정산정 등에 대해서 살펴보았다.

 

근대에서는 개항 이후 근대 문물 수용 창구가 된 부산, 객주, 전관거류지, 매축지마을, 일본군 주둔지 외양포, 영도다리 건설의 진실, 민족해방운동, 근대 관광도시 등에 관하여 서술하였고, 현대에서는 피란수도 부산, 귀환동포, 피란민이 정착한 산동네, 부산에서 성장한 기업, 부마민주항쟁, 부산의 영화와 음식 등에 관한 내용을 담았다. 또 부록으로 부산의 문화유산을 직접 찾아가 볼 수 있도록 ‘권역별 탐방로 브로슈어’를 실었다.

 

「부산역사산책」집필은 고고학, 역사학, 미술사, 경제사, 영화사, 문화사 등 다양한 연구자들이 참여하여 부산역사를 이해하기 쉽게 서술하였다. 책자는 부산 시내 공공도서관이나 부산광역시 문화유산과(시사편찬실, http://www.bssisa.com)등에서 열람이 가능하다.

 

부산시 관계자는 “지금의 부산을 만들기 위해 거친 역사 파도 속에서 최선을 다해 온 부산지역 선조들의 발자취를 올바르게 이해하기 위해 역사 교양서인 󰡔부산역사산책󰡕을 발간했다.”면서 “이번에 발간된 책을 통해 시민들이 부산역사 대한 관심과 이해를 바탕으로 애향심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